존리의 금융 문맹 탈출 - 존 리

2021. 3. 14. 01:58Books/Normal

728x90

책을 읽으면서 중요한 포인트 및 느낀점들을 쓰고 있습니다.

 

Q. 금융 문맹이 무엇이기에?

A. 돈이 어떻게 불어나거나 줄어드는지, 돈의 가치가 왜 오르거나 내려가는지, 등을 전혀 이해하지 못하는 것을 의미

O. 본인이 하는 일을 하여 돈을 번 후 어떻게 사용할지, 어떻게 쓸지 모르는 것, 버는 것만이 아니라 잘 쓰는것이 중요

 

Q. 왜 금융 문맹에서 벗어나야 하는가?

A. 금융 문맹에 갇힌 사람들은, 본인 뿐  아니라 후손까지 가난해질 수 있다.

O. 누구나 돈을 벌고 싶어한다. 하지만 버는 것 뿐만 아니라 잘 사용하는 것, 노후를 준비하는 것 등 모든 것이 금융으로 통한다.

 

Q. 부자의 기준은 무엇일까요?

A. 돈으로부터 자유로운지 아닌지 그게 기준이죠, 돈이 없어서 비굴해질 필요 없고, 부모님이나 가족이 아프면 선뜻 돈을 지원할 수 있는 거에요.

O. 부자의 기준은 옵션을 늘릴 수 있는 것이라 생각된다. 당신의 추가 옵션은 무엇인가?

 

Q. 취직보다는 창업을 추천하시는데 위험하지 않나요?

A. 대기업 경쟁률이 200대 1이상일 정도로 엄청난데, 창업이 위험하다고 생각하는 것은 편견에 불과하죠

O. 창업을 해본 입장으로서.. 자본금이 중요한듯 하다. 경력, 학력 등 여러 가지 보는 부분이 많은데 지속적인 자본금이 없으면 창업은 쉽지 않은 도전일 것이다.

 

Q. 주식 투자로 돈 벌었다는 사람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왜 그런가요?

A. 주식 투자를 도박처럼 생각하니까 그런 겁니다. 장기투자를 하지 않고 자꾸 주식을 사고팔고 했기 때문에 실패하는 것이죠

O. 저는 지금 주식 투자 중입니다.

 

Q. 금융 문맹 어떻게 벗어날까?

A. 온라인, 책 으로 경제 용어를 알 수 있다. 과거의 라이프 스타일을 벗어나야 한다. 사교육비를 끊을 수 있는 용기, 위험을 즐기고 창업을 원하는 젊은이들의 열정, 브랜드네임과 명품 백의 마케팅에 속지 않는 현명함 등이 필요하다

돈이 나를 위해 일하게 하라

O. 우선.. 하나씩 시작 하자, 현재의 라이프 스타일을 조금씩 던지자

 

Q. 주식은 언젠가는 팔아야 하는 것이 아닌가요?

A. 회사의 가치에 비해서 주가가 지나치게 올랐을 때, 꼭 사고 싶은 다른 좋은 주식이 생겼을 때, 세상이 변해서 내가 매입한 주식의 해당 기업이 성장하기 어려울 때

O. 큰 기업은 5년 보고 가지고 가고 있고 잘 모르는 기업들은 이득 보면 팔고 있습니다.. (이러면 투기라고 하네요)

 

Q. 투자하기 좋은 기업의 조건?

A. 브랜드 네임이 워낙 강한 곳, 코카콜라, 맥도날드 등

O. 현재 많이 오르는 곳들을 보면서 투자 했었다...

 

Q. 저평가된 기업을 찾기 위한 핵심 지표?

A. 기업의 영업 보고서, PER(주가수익비율) : 주식 가격을 주당순이익으로 나눈 값 PER이 높다는 것은 고평가 되었다는 의미, 성장성을 높게 평가한다, PDR(주당 미래 전망) : 테슬라를 생각해보면 쉽다. PBR(주가순자산비율), EV/EBITDA(세전/이자지급전 이익), PEG(주당순이익)

O. 음.. 공부해야 겠다.

 

Q. 개인 투자자가 차트를 꼭 봐야 할 때는 언제일까요?

A. 과거에 주식이 어떤 패턴으로 얼마나 오르고 내렸나를 알 수 있는 참고사항 정도로만 봐야해요, 미래가치를 알아볼 때는 매출액 등 다른 요인들을 보고 자신이 판단하는 겁니다.

O. 항상 차트만을 보고 어느 정도 오르겠다. 이정도로만 생각하고 투자를 했는데 미래 가치를 보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합니다.

 

Q. 상장 폐지가 되면 어떻게 하죠?

A. 펀더멘털에 기반을 두고 투자하면 그런 일은 안 일어 납니다. 또한 분산투자를 하면 그런 대비를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O. 몇가지 분산투자를 하긴 했지만 투기에 가까웠기 때문에 좀 더 고민해보고 사야 겠다.

 

Q. 사모펀드와 공모펀드의 차이가 무엇인가요?

A. 공모 펀드는 특정하지 않은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모으는 것, 사모펀드는 소수의 특정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을 모아 비공개적으로 운영하는 펀드

O. oh..

 

Q. 공적연금, 사적연금?

A. 공적연금 = 국민연금, 기초연금, 공무원연금, 사학연금

사적연금 = 퇴직연금, 연금저축, 주택연금, 개인형 퇴직연금(IRP), 연금보험 등

O. oh...

 

금융 지식 테스트..

나의 금융 지식은 어느정도??

> 주식이라는 것은 원래 무슨 목적으로 만들어 진걸까? 주식투자는 정말 위험한 것일까? 
왜 주식투자가 위험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을까?

> 채권이라는 것은 어떤 목적으로 어떤 주체가 발행하는 것이며, 어떻게 유통되는가?
채권 투자에는 어떤 위험이 따른느가?

> 기업이 주식을 발행함으로써 자금을 조달할 때 드는 비용과 채권을 발행함으로써 자금을 조달할 때
드는 비용 중 어느쪽이 더 비쌀까

> 주식과 펀드는 서로 어떻게 다른가? 직접투자와 간접투자의 장단점을 파악하고 있는가?

> 주식에 투자할 때와 펀드에 투자할 때, 각각의 경우 투자자는 얼마나 많은 수수료 및 세금을 내야 할까?

> 임의식과 적립식의 펀드 투자 형태의 차이를 알고 있는가?
개방형 펀드와 폐쇄형 펀드는 서로 어떻게 다른가?

> 주식투자는 결국 제로섬 게임이라고 할 수 있을까? 아니면 당사자가 모두가 득을 보는 윈-윈 게임인가?

> 투자할 때의 변동성과 위험이란 어떤 의미이며 어떤 차이가 있을까?

> 주식을 매입하는 시점을 분산함으로써 얻을 수 있는 효과와 관련하여 달러 코스트 애버리지 용어를 
들어본적 있는가?

> 마켓 타이밍의 의미를 아는가?

> 공모펀드와 사모펀드의 차이점은? 

> 헷지 펀드라는 것을 아는가?

> 액티브 펀드와 패시브 펀드는 서로 어떻게 다른가? 투자할 경우 어떤 장단점이 있으며,
어떤 위험이 수반 되는가?

등등..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728x90

'Books > Nor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이드 프로젝트 100 - 크리스 길아보  (0) 2021.04.12
불평등의 이유 - 노엄 촘스키(Noam chomsky)  (0) 2021.03.18
존리의 금융 문맹 탈출 - 존 리  (0) 2021.03.14
Normal 책 03  (0) 2017.02.04
Normal 책 02  (0) 2017.01.24
Normal 책 01  (0) 2017.01.09